> 뉴스 > 물류IT기기
해외리포트 / Top 20 System Suppliers
지난해에 이어 Schaefer 1위 고수
신인식 기자 | story2021@klnews.co.kr   2008년 05월 13일 (화) 10:35:02

Modern Materials Handling 'Top 20 System Suppliers'발표

지난 2008년 4월 발행된 Modern Materials Handling에 따르면 2006년에 이어 2007년에도 Schaefer Holdings International GmbH사 24억 1,200만 달러를 기록해 물류 취급 장비 시장에서 세계 1위를 고수했다.

   
2위는 Daifuku Co.Ltd가 22억 5,600만 달러로 지난해에 이어 자리를 지켰으며 3위 FKI plc, 4위 Dematic GmbH, 5위 Mecalux, 6위Vanderlande Industries로 6위까지의 순위는 지난해와 변함이 없었다. 올해 7위는 지난해까지 순위에서 빠져 있었던 Swisslog AG사가 6억 8,100만 달러를 기록하며 순위에 진입했으며 지난해 8위와 9위에 랭크되어 있던 Kardex AG사와 Murata Machinery Ltd.사가 자리를 바꿔 8위에 Murata Machinery Ltd.사, 9위에 Kardex AG사가 이름을 올렸다. 10위는 작년 공동 6위의 자리를 지켰던 Columbus McKinnon Corp사가 매출액 6억 달러로 4계단 하락 했다.

11위는 지난해 20위에 랭크되었던 Sandvik Sorting System AB사를 인수한 Fives Group이 4억 9,200만 달러로 9계단 상승했다. TGW Transportgerate GmbH사는 작년과 같은 12위에 랭크됐으며, 지난해 11위를 기록했던 Witron Logistik+Informatik GmbH사가 13위를 기록했다. 14위에는 지난해 17위를 기록했던 UFI (United Fixtures/Interlake)사가 차지했으며, 15위는 지난해에 비해 한계단 내려않은 Knapp Logistik Automation GmbH사가 차지했다. 16위는 Eisenmann GmbH사로 작년에 비해 6계단 하락했으며, 17위는 Beumer Maschinenfabrik GmbH사로 지난해에 비해 1계단 상승했다. 18위는 H.K. Systems, Inc.로 지난해에 비해 6계단 하락했으며, FlexLink AB사는 19위로 지난해와 같은 자리를 지켰다. 20위는 지난해 모회사인 Tomkins의 이름으로 16위에 있었던 Dearborn Mid-West Conveyor Co.가 차지했다.

이번 순위에서 가장 주목되는 부분은 지난해까지 순위에 오르지 못했던 Swisslog AG사가 7위에 랭크된 것. 이는 Swisslog AG사가 지난 2000년 컨베이어와 자동화 저장시스템을 가지고 있던 Accalon사를 소프트웨어와 서비스 부분을 강화하기 위한 전략으로 매각함으로 순위의 기본 조건을 채우지 못해 순위에서 제외 됐었다. 하지만 랭킹에서 제외 됐던 Swisslog AG사는 2007년 다시 Accalon사를 매입함으로써 다시 조건을 갖추게 되었으며 2007년 7위에 랭크됐다.

올해 상위 20개사의 총 매출액은 144억달러로 지난해 117억달러에서 23%정도 매출 성장이 일어났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인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9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