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해운항만
KP&I, 홍콩국적내항선 배상책임 적격보험자로 승인
이경성 기자 | bluestone@klnews.co.kr   2017년 10월 31일 (화) 17:40:27

한국선주상호보험(KP&I, 회장 박정석)는 홍콩정부로부터 지난 20일자를 기준으로 홍콩국적 내항선(Local Vessel)의 제3자 배상책임을 담보하는 적격보험자로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홍콩당국은 ‘Merchant Shipping(Local Vessels) (Compulsory Third Party Risks Insurance) Regulation Cap.548’ 규정에 따라 홍콩국적의 화물선박이 자국 연안에서 운항 중 발생하는 사고 등에 선주의 책임을 담보하는 보험 가입을 의무화하고 있다. 따라서 보험제공자는 홍콩당국으로부터 승인을 받아야 한다.

홍콩국적 외항선에 대한 인정보험자인 KP&I는 이번에 엄격한 심사를 거쳐 홍콩 내항선의 위험담보와 보증, 클레임 처리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적격보험자 요건을 갖추게 됐다.

KP&I는 그동안 홍콩 현지 보험사에 가입했던 우리나라 선박들이 KP&I의 우수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홍콩정부로부터 내항선 적격보험자로 인정받은 보험자는 홍콩법에 따라 보험사업을 인가받은 곳을 제외하고는 KP&I와 Lloyd’s 뿐이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경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KG그룹, 중견 택배기업 KG로지스
무기계약 집배원 1,000명, 내년부
볼보트럭, 물류 패러다임 전환할 핵심
CJ대한통운, 2년 연속 택배서비스
현대상선 유창근 사장, “내년 3분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7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