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해운항만
바다의 날 기념, 환황해 경제권 중심지 도약할 터
5월 31일 전북 군산시 새만금 신시도에서 기념식 개최
김성우 기자 | soungwoo@klnews.co.kr   2017년 05월 31일 (수) 19:03:04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석)가 5월31일 전북 군산시 새만금 신시도에서 ‘함께하는 바다, 다시 뛰는 바다’를 주제로 제22회 바다의 날 기념식을 가졌다.

1996년 시작된 바다의 날(매년 5월 31일)은 국민들에게 바다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해양수산인들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지정된 국가 기념일로 올해는 환황해 경제권 중심지로의 새로운 도약을 앞두고 있는 새만금에서 열렸다.

한편 바다의 날 행사의 최고 영예인 ‘금탑산업훈장’ 수상자는 40여 년 간 선원 직업 표준능력 개발, 승선 예비역제도 확대 등 선원 권익 보호와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 온 한국해기사협회의 임재택 前회장이 선정됐으며, ‘은탑산업훈장’은 국제 해양공동연구를 수행해 우리나라 극지 진출의 발판을 마련한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의 강성호 책임연구원과, 한진해운 사태로 인한 환적화물 이탈을 막는 데 앞장서고 도선질서를 개선해 해운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흥아해운(주)의 이환구 부사장이 받았다.

아울러 이번 행사에는 ‘바다 義人’으로 ‘2002년 제2연평해전에 참전해 오른발을 잃고도 복무중인 합동군사대 이희완 중령과 ’11년 아덴만의 여명 작전 시 총상을 입은 現해군교육사 안보교육담당관 석해균 선장 등이 함께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김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Part.2 ‘배’번호 증차 택배근로
물류센터 ‘빈익빈, 부익부’ 현상 진
[속보]택배노조 전면 파업 중단, 2
아마존, 혁신과 동떨어진 정글 같은
택배시장 1.5톤 이하 운영차량 총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