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3PL/택배
CJ GLS, 설 선물 배송준비 만전
이경성 기자 | bluestone@klnews.co.kr   2011년 01월 11일 (화) 10:54:16

 

   
 
물류혁신 리더 CJ GLS(대표이사 이재국, www.cjgls.co.kr)는 1월 17일부터 29일까지를 설 특수 운영기간으로 정하고 완벽한 설 선물 배송을 위한 비상 운영 태세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CJ GLS는 설 명절을 맞아 백화점, 할인점, 인터넷쇼핑몰 등의 설 선물이 폭주할 것에 대비해 전국 터미널 운영과 차량증차, 인력수급 등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설 특수 기간 동안 고객의 선물을 안전하고 정확하게 배송할 수 있도록 본사와 각 터미널, 지점별로 비상 상황실을 운영하고 각 터미널의 운영 상황을 실시간으로 점검하며 폭설, 도로결빙 등으로 인한 교통체증 등 긴급 상황에 대해 신속하게 대응할 예정이다.

설 특수 기간 중에는 평상시에 비해 물량이 최대 50% 이상 늘어나기 때문에 전국 터미널을 운행하는 간선 차량 투입 대수를 25% 가량 늘리고, 분류아르바이트도 10% 이상 충원할 계획이다. 또 각 지점별로 대리점차량, 배송기사, 배송아르바이트 등을 20% 이상 증원하며, 용달차량, 퀵서비스 오토바이 등을 확보할 예정이다.

CJ GLS는 1월 29일 토요일에 집하를 마감하고 연휴 전까지 배송에 전력할 계획이다. 이 기간 동안에는 전 직원이 휴일에도 근무를 하며 본사 직원들도 폭주하는 선물을 원활히 전달하기 위해 배송지원을 나갈 예정이다.

CJ GLS 관계자는 “기업들의 실적개선으로 선물 소비가 증가하여 식품선물세트 수요가 대폭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며 “설 연휴 전 일주일 동안에 가장 많은 물량이 몰릴 것으로 예상돼, 21일 이전까지 선물을 보내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이어 “선물이 하루 최대 두 배 이상 늘어나는 지역도 있기 때문에 배송이 저녁 늦게까지 될 수 있어 고객들의 이해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경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9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