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해운항만 | 포토박스
케이엘넷, ‘미래의 해운항만물류’ 위한 포럼 개최
포럼 발족 후 아홉 번째…관계자 50여 명 참석해 의견 나눠
김재황 기자 | jhzzwang@klnews.co.kr   2019년 09월 03일 (화) 17:04:27
   

물류IT 전문기업 케이엘넷(대표이사 강범구)이 ‘제9차 미래해운항만 물류포럼’을 개최하고 ‘북극항로 현황 및 우리나라의 미래대응’에 대해 논의했다.

해운항만물류업계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 날 포럼에서는 국내 북극물류관련 최고 권위자 중 한 명인 영산대 홍성원 교수의 강의와 함께 참석자들 간의 질의응답이 이뤄졌다. 특히 2020년부터 IMO에서 추진 예정인 환경 규제에 따른 상황 변화에 대한 논의가 활발히 이뤄져 눈길을 끌었다.

강범구 케이엘넷 대표이사는 “이번 포럼은 한진해운 사태 이후 장기 침체에 허덕이고 있는 구내 해운물류업계의 재도약을 위한 하나의 돌파구를 찾아보자는 의미에서 기획됐다”며 “오늘 참석하신 관계자분들이 미래를 위한 하나의 열쇠들을 하나씩 챙겨가셨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를 주관한 케이엘넷은 제 4차 산업혁명에 의한 신기술 도입에 따른 해운항만물류 시장의 환경 변화를 예측하고 대응할 수 있도록 지난 2017년, 미래해운항만 물류포럼을 발족했고 이번까지 총 9차례의 정례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김재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9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