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3PL/택배
CJ대한통운, 초월초 학생들과 ‘신문으로 보는 세상’ 교육 진행
신문의 기능과 역할에 대해 알아보고 신문 속 주인공 되어보는 등 다양한 NIE 교육 열려
석한글 기자 | hangeul89109@klnews.co.kr   2018년 11월 02일 (금) 13:55:18
   

CJ대한통운(대표이사 사장 박근태)은 지난 1일 경기도 광주시 초월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을 위해 ‘초월초와 함께하는 신문으로 보는 세상’ NIE(신문활용교육)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NIE(Newspaper In Education) 교육 프로그램은 신문을 고재 또는 보조교재로 활용해 학생들의 사고력과 창의력을 키우는 교육방법으로 교육 효과를 높이고 학생들이 올바른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CJ대한통운은 지난 9월부터 전문 지도강사를 초빙해 총 4회에 걸쳐 초월초등학교 6학년을 대상으로 NIE 교육을 실시해왔다. 신문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개괄적인 신문의 기능과 역할, 제작 과정에 대해 배웠다. 또한 신문기사를 읽고 자신의 생각과 느낌을 적어보고, 신문 속 주제를 바탕으로 서로의 의견을 토론해보는 등 다양한 테마의 NIE 교육을 진행했다.

초월초등학교 한 교사는 “평소에 진행하던 수업과 달리 신문을 활용한 색다른 교육을 진행할 수 있어서 뜻깊었다”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생각의 폭을 넓히고 신문과 친해질 수 있도록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신문 속 다양한 정보가 우리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 알아보고 신문기사에 대한 흥미를 북돋아 학생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높이기 위해 이번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지역사회와 손잡고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초월초와 함께하는 신문으로 보는 세상’ 교육 프로그램은 지난 6월에 체결한 CJ대한통운-초월초등학교 업무협약(MOU)의 일환이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석한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