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3PL/택배
우정사업본부, 독일 ‘POST-EXPO 2018’에서 우정 IT기술 선보여
9일부터 11일까지 참가해 기술력 홍보…우편기술 수출지원 나서
석한글 기자 | hangeul89109@klnews.co.kr   2018년 10월 10일 (수) 14:55:56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는 10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독일 함부르크에서 열린 세계 우정박람회(‘POST-EXPO 2018’)에 참가해 국내 우편 기업의 수출 지원 활동과 한국 우정IT의 기술력을 홍보에 나선다.

전 세계 100여 개 국가, 160여 개 우정 IT기업 등 전문가 약 3,500명이 참가한 이번 박람회에 우리나라는 우정사업본부와 ㈜네온테크(우편배달 드론), ㈜마스타자동차(초소형전기차), ㈜포스트큐비(우편접수·배달 통합기), ㈜빅솔론(라벨·모바일프린터), ㈜캐치웰과 ㈜포인트모바일(산업용 PDA) 등 6개 업체의 우편물류 관련 장비와 물류시스템 및 우편기술을 선보인다.

우정사업본부는 ‘Korea Post 종합전시관’을 마련해 전국 우체국에서 사용하는 ‘우편물류시스템(PostNet)’ 시연과 무인접수, 스마트우편함, 드론 배송, 우편배달 초소형전기차, 전자상거래 서비스 홍보로 한국 우정 IT의 우수성을 알리고 수출 지원에 나선다.

특히 집배원 등 우체국에서 근무하는 현장 직원들이 박람회를 찾아 전 세계 우수한 우편물류 장비와 물류시스템을 직접 보고 체험하여 과로문제와 주52시간 등 현장의 애로를 풀어나가기로 했다.

강성주 본부장은 한국우정을 대표해 9일 열린 ‘전략적 방향(Strategic directions)’ 컨퍼런스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 한국우정의 대응 전략’이라는 주제로 무인접수, 드론 배송, 초소형전기차, 스마트우편함, 전자상거래 서비스 등 한국 우정서비스의 혁신과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한국우정에 대해 발표했다. 또 독일우정(DHL)과 IT기업 SAP를 방문해 우정혁신사례를 공유하고 협력 방안 마련을 논의했다.

강성주 우정사업본부장은 “이번 세계 우정박람회에 참가해 한국 우정IT 장비의 우수성과 기술력을 널리 알렸고, 앞으로도 국내 우정IT 중소기업의 해외수출 홍보를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석한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