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물류IT기기
로봇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한 눈에
국내 최대 로봇전시회, ‘2018 로보월드’ 10월 개최
이경성 기자 | bluestone@klnews.co.kr   2018년 09월 19일 (수) 18:39:25
   
  △한국로봇산업협회 조영훈 이사가 ‘2018 로보월드’의 개최 의의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우리나라 로봇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볼 수 있는 전시회가 마련된다.

한국로봇산업협회(회장 김승탁)는 18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오는 10월 10일부터 4일 간 일산 킨텍스에서 ‘2018 로보월드’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백운규)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산업협회(회장 김승탁)와 한국로봇산업진흥원(원장 문전일), 제어로봇시스템학회(회장 황철주)가 주관하는 ‘2018 로보월드’ 전시회는 총 18개국 154여개사가 참여하며, 약 611개 부스(해외 25개사 72부스 포함)가 전시홀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협동로봇 중심의 미래 제조공정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2018 로보월드는 크게 제조업용 로봇, 로봇부품, 스마트제조솔루션, 스마트응용 및 소프트웨어, 드론산업, 서비스용 로봇 등이 전시될 예정이며 현대중공업과 한화정밀기계, 두산로보틱스, SG로보틱스, 뉴로메카, 에스비비테크, 현대로템, 수성, 테크플로어, 포테닛, 인아텍, 한성웰텍, 하이젠모터, 로보로보 등 국내외 로봇산업 관련 기업들이 대거 참여한다.

특히 협동로봇-무인이송로봇 간 머니퓰레이터제품의 참여 증가로 물류로봇의 새로운 비전은 물론 물류로봇을 통한 스마트공장의 미래를 엿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국방, 의료, 건설, 농업 등 다양한 서비스 분야에 적용할 수 있는 웨어러블 로봇과 교육용로봇 기업의 전시도 확대되고, 무인기와 드론, 퍼스널모빌리티 등을 위한 특별관도 준비된다.

   

우수 해외기업 참여…다양한 부대행사 눈길
2018 로보월드 전시회는 세계적인 로봇 전시회답게 우수한 해외기업들이 참여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이미 미국과 일본, 중국, 덴마크, 스위스 등 해외 15개국 25개 기업이 참여할 예정이며, 4차 산업혁명과 AI 등 글로벌 로봇시장의 이슈를 다루는 ‘제5회 글로벌 로봇 비즈니스 포럼’과 ‘한·중·일 로봇워크숍’, ‘한·중 로봇포럼’도 마련된다. 이러한 국제행사는 글로벌 로봇 비즈니스 교류와 협력 방안 논의의 장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세계 주요 로봇기업의 CEO의 초청 강연, 국제로봇컨테스트, 로봇표준화동향세미나는 물론 로봇산업을 이끌어갈 인재를 위한 채용설명회와 인턴십 프로그램, 로봇 비즈니스의 활성화를 위한 수출·구매상담회 등 부대행사도 함께 펼쳐져 업계 관계자는 물론 로봇에 관심 있는 일반 관람객들에게도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로봇산업협회 조영훈 이사는 “올해로 13번째로 열리는 로보월드는 과거 서비스용 로봇 위주로 전시되었으나 지금은 로봇산업 전체를 총괄하면서 산업로봇도 포함하는 큰 전시회가 됐다”라면서 “로보월드는 어린이에게는 꿈과 희망을 주고, 기업에게는 비즈니스의 장을 마련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다른 해보다 더 많은 국가와 기업이 참여하는 올해 로보월드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경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9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