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화주SCM
징둥닷컴, 무인상점 해외 1호 ‘JD.ID X-마트’ 선보여
‘유통 서비스화’ 전략의 일환, 인도네시아에 무인상점 기술 적용
손정우 기자 | 2315news@klnews.co.kr   2018년 08월 03일 (금) 11:26:59

   
 
   
 
미국 아마존의 무인상점이 첫선을 보인후 지속적인 매장확대에 나서고 있는 가운데, 중국 최대 리테일 기업 징둥닷컴(JD.COM)도 무인상점 기술을 활용한 해외 1호 ‘JD.ID X-마트’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오픈했다. 이번 무인상점 해외 오픈은 징둥닷컴이 추구하는 ‘유통의 서비스화’ 전략의 일환이며, 첫 해외 JD.ID X-마트이자 인도네시아에서는 처음으로 무인상점 기술을 적용 사례다.

이번에 인도네시아에서 첫선을 보인 JD.ID X-마트는 270m² 규모로 자카르타의 PIK 애비뉴 쇼핑몰에 자리했다. 특히 무인점포는 AI 기술로 인도네시아 소비자들에게 전례 없는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JD.ID X-마트는 지금까지 징둥닷컴의 무인 기술을 활용한 가장 큰 매장으로 패션과 의류는 물론 일용소비재(FMCG)와 뷰티 제품까지 다양한 상품군을 갖추고 있다. 소비자들은 탈의실에서 청바지를 입어본 이후 갈아입거나 계산대를 지날 필요 없이 바로 매장 밖으로 나갈 수 있다.

징둥닷컴은 2017년 10월 본사가 있는 중국 베이징에서 첫 번째 무인상점을 오픈, 현재 중국 전역에 20개 이상의 무인상점을 운영하고 있다. 이는 소비자들이 온/오프라인에 관계없이 원하는 것을 언제, 어디서, 무엇이든 얻을 수 있어야 한다는 ‘경계 없는 유통(boundary less retail)’ 비전에 따른 것으로 징둥닷컴은 작년에 오프라인 매장 기술 개발을 대대적으로 진행한 바 있다.

징둥닷컴의 무인상점 기술은 더욱 정교해지고 있으며, 구매 가능 품목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 최근 베이징의 무인상점은 쇼핑 행태를 더욱 정확하게 파악하기 위해 첨단 컴퓨터 비전 기술을 적용하는 업그레이드를 거쳤다. 한편 징둥닷컴은 2016년 3월 인도네시아에서 온라인 쇼핑 플랫폼을 출시한 데 이어 이번 JD.ID X-마트를 개점하며 인도네시아 내에서 ‘유통의 서비스화’라는 징둥닷컴 전략 방향의 이정표를 세웠다.

현재 인도네시아의 온라인 플랫폼에서는 35만개 이상의 유통 품목 수(SKU)를 보, 전국적으로 2,000만 명의 고객을 확보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징동닷컴은 483개 도시와 6,500개 카운티로 이루어진 인도네시아의 4개 군도에 9개의 물류거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추가 물류 창고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이렇게 되면 전체 주문의 85%가 당일 혹은 익 일에 배송이 가능해 지면서 물류혁신도 기대된다.

징둥닷컴은 이번 무인점포를 인도네시아뿐 아니라 태국,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시장 확장을 통해 소비자 편익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 2015년에는 징둥 월드와이드에 ‘한국관’을 개관, 한국의 우수 제품들을 중국 소비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한국 기업들과의 파트너쉽을 시작했다.

현재 국내에서는 11번가, 코오롱패션 등 600여개가 넘는 한국 브랜드가 제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한국관의 총 거래량은 작년반기대비 약 60% 증가하며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으며, 오는 8월 말에는 국내 최대 리테일 & 이커머스 쇼인 'K SHOP'에 참가, 이커머스 산업에 대한 인 사이트와 관련 물류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손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