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물류IT기기 | 중요기사
페이오니아, ‘전 세계 5위 셀러 마켓’ 한국 본격 진출
한국 사업자, 기업, 프리랜서 해외에서 역량 발휘 및 성과 내도록 지원할 것
석한글 기자 | hangeul89109@klnews.co.kr   2018년 04월 10일 (화) 19:22:32
   

글로벌 전자상거래 통합 결제 서비스 기업 페이오니아 코리아(대표 이우용)는 10일 삼성동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한국 지사 런칭 공식 행사를 열고 한국 시장 비즈니스 확대와 지원 방안을 발표했다.

페이오니아는 전자 상거래 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디지털 시대에 기업, 각 분야 전문 프리랜서, 온라인 셀러(seller)를 대상으로 빠르고 안전한 송금 및 대금 수령을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전 세계 200개 이상 국가에서 400만 명이 넘는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협력사는 구글, 아마존, 에어비앤비, 라자다, 게티이미지, 셔터스톡 포함 2000개에 이른다.

페이오니아의 코리아의 핵심 전략은 'PPP'로 요약된다. 국경 없는 크로스보더(cross-boder) 결제 시장에서 사람(People), 프로덕트(Product), 파트너십(Partnership) 세 가지 요소를 현지화해 새로운 가치를 제시할 전략이다.

고객지원, 마케팅, 영업, 사업 개발 인력을 확충해 한국 시장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한국 사업자에게 최적화된 솔루션과 함께 중장기적으로는 해외에서 제공하는 글로벌 솔류선도 적용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에코 시스템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이우용 페이오니아 코리아 대표는“페이오니아가 주력하는 크로스보더 이커머스(E-Commerce)는 아시아가 시장을 주도하며, 그 가운데 한국은 강력한 인터넷 인프라를 기반으로 폭발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특히 수출 위주 국가답게 한국은 전 세계 셀러 마켓에서 상위 5위 안에 드는 중요한 시장”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대표는 “다양한 재능과 능력을 지닌 한국 사업자, 프리랜서, 기업이 해외에서 역량을 발휘하고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라며 “결제는 물론 파트너와 협력해 통관, 세무, 물류, 운송 등 해외 시장 진출 시 필요한 모든 업무의 컨설팅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이 대표는 1.2% 이하의 저렴한 수수료와 ERP API 지원, 에코 네트워크시스템 활성화를 경쟁사와 우위 또는 차별화된 서비스라고 강조했다. 또한 최근 가상화폐 시장에서의 가상계좌 해킹 등 보안에 관한 우려에 대해서는 “보안을 최우선순위로 두고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있으며, 공인된 은행 및 금융기관들과 보안 관련 규정을 준수하고 시스템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페이오니아 코리아 공식런칭 전이지만 이미 많은 한국고객이 페이오니아 결제서비스를 이용 중이라고 밝혔다. 한국 고객 취급액은 지난 3년간 25배의 폭발적 성장을 기록했으며 취급액의 절반은 온라인 셀러에서 발생하고 숙박 예약, 해외 모바일 지갑 서비스, 프리랜서 등이 큰 부분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국제특송기업 DHL에 따르면 크로스보더 쇼핑 구매자 수는 2020년 약 10억 명에 달하고, 크로스보더 이커머스는 전통적 무역과 비교했을 때 두 배 이상 빠른 속도로 성장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온라인 셀러들이 단순히 해외 소비자에게 판로를 넓히는 것만으로도 평균 10~15% 매출 증가를 했다고 분석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석한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롯데택배 시설 투자, 본격화 되나 …
#농협택배 조직 확대
택배시장 '단비', 5월부터 차량 공
해운업, 다시 봄날 올 수 있을까?
CJ대한통운, 글로벌 TOP5 물류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