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3PL/택배
우정사업본부, 우편·금융을 위한 ‘빅데이터센터’ 출범한다
배달물량 예측·고객 맞춤 상품 등 새 서비스 개발 기대
석한글 기자 | hangeul89109@klnews.co.kr   2018년 03월 07일 (수) 11:06:21
   

우정사업본부는 우편과 금융 관련 데이터 수집, 분석을 위한 빅데이터센터를 개소한다.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는 우정사업정보센터(전남 나주 혁신도시 소재)에 ‘우정사업 빅데이터센터’를 7일 개소하고 우편과 우체국금융 관련 데이터의 수집, 분석에 본격 착수했다고 밝혔다.

개소되는 빅데이터센터는 연 38억 건의 우편물류 정보와 하루 평균 2,400만 건의 우체국 금융거래 정보 등 시스템에 보관되는 데이터 수집·분석한다. 또한 전국 25개 우편집중국 우편물 구분기에 처리되는 정보와 우체국 쇼핑을 이용하는 고객패턴 등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해 분석한다. 빅데이터센터는 우선 업무별로 흩어져 보관된 데이터 현황을 조사하고, 하반기에 시스템 구축사업을 착수해 내년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이로 인해 우편물 배달물량 예측, 우편물류 프로세스 개선, 고객맞춤형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지고, 우편과 우체국금융이 융합된 새로운 서비스가 발굴될 것으로 전망된다. 더불어 우편물류 정보와 각종 시장 정보를 결합해 우편물류와 시장 상황을 연관해 분석할 수 있는 ‘우체국지수’도 분석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는 공공데이터로 적극 개방된다. 중소기업, 스타트업기업, 민간연구소 등에 제공해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고 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성주 본부장은 이날 빅데이터 개소식에서 “오랜 기간 축적된 많은 양의 데이터를 분석해 새로운 가치를 지닌 데이터를 창출할 것”이라면서 “빅데이터가 생산성 향상과 노동조건 개선 등 사람중심의 4차 산업혁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석한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서울시, 미세먼지 심한 날엔 ‘노후경
‘택배 하염없이 기다리지 마세요’
물류시장 첨병 1톤 전기화물차 양산,
화물트럭 운전자, 사라지게 할 기술
Part 1. 배송 속도 변천사와 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