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물류IT기기
지브라 테크놀로지스, 인공지능 ‘사바나’ 선보여
플랫폼 통해 지브라 EAI 활성화 …가시성 높여 경영 지원
손정우 기자 | 2315news@klnews.co.kr   2017년 11월 13일 (월) 17:10:11

   
 
   
 
고객의 실시간 가시성 확보를 돕는 솔루션 분야의 선두주자 지브라 테크놀로지스(Zebra Technologies)가 획기적인 데이터 인텔리전스 플랫폼인 사바나(Savanna)를 발표했다. 이번에 선 보인 사바나는 지브라의 고객 및 파트너들이 EAI(Enterprise Asset Intelligence)를 활성화하고 기업 운영에 디지털 변혁을 일으킬 수 있도록 지원하는 필수 기본 플랫폼으로 시장 변화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기대된다.

모빌리티와 사물인터넷(IoT)의 지속적인 도입으로, 기업 운영의 종단(edge) 부분은 더욱 많이 연결되고 있다. 또 이례적인 속도로 늘어나고 있는 연결성은 방대한 양의 활용 가능 데이터를 생성해낸다. 이러한 산업시장 프로세스 및 자산 관련 데이터들은 워크플로우를 변화시키는데 사용, 기업의 업무 능력과 성과를 향상 시킬 수 있다.

이번에 선 보인 사바나는 지브라와 파트너 및 고객들이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해 에지(edge)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 이에 따라 기업들은 경영부분에서 통찰력을 얻고 그에 따른 조치를 취해,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생산성과 수익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우선 사바나는 IoT 엔드포인트 연결, 구성 관리, 데이터 전송, 데이터 저장, 분석, 머신 러닝 요소 등으로 구성돼 있다. 사바나는 장치 연결을 보다 향상시키고 안전하게 보호하며, 기업들이 운영의 종단(edge)에서 인 사이트를 얻을 수 있도록 한다. 특히 적절한 데이터가 적합한 사람에게 적시에 전달되도록 해, 기업들이 정보에 기반한 최상의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와 함께 사바나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을 강화하도록 설계된 개방형 중앙 데이터 플랫폼으로 지브라의 데이터 기반 솔루션과 더불어 지브라 파트너들이 구축한 애플리케이션 및 솔루션에 동력을 제공한다. 또한 지브라는 ‘사바나 플랫폼 얼리어답터 프로그램’을 출시, 5개의 파트너를 선정하고 에지 데이터와 사바나의 관련 인사이트를 활용해 수직 지향형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실시간 매장 플랫폼을 운영하는 리플레시스 시스템즈(Reflexis Systems)의 최고기술책임자인 순다르 란가나탄(Sundar Ranganathan)은 “지브라 사바나 데이터 플랫폼의 다양한 기능들을 리플레시스 시스템즈의 실시간 애플리케이션과 결합하면, 차세대 기업용 리테일 솔루션의 효율성과 수익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며 “유통 기업의 실시간 변화에 대한 리플레시스의 접근 방식과 기업들의 디지털 변혁에 대한 지브라의 노력이 함께한다면 양사의 공동 고객들에게 강력한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브라 테크놀로지스의 최고 기술 책임자인 톰 비앙컬리(Tom Bianculli)는 “사바나는 지브라의 EAI에 대한 비전을 실현한다”며 “이는 기업이 실시간으로 정확한 정보와 조치를 적합한 직원에게 제공해 업무 흐름의 마찰을 줄이고 운영 효율성을 최적화할 수 있도록 한다”고 말했다. 또 그는 “"지브라는 얼리 어답터 프로그램 파트너들과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감지, 데이터, 실시간 분석, 애플리케이션, 모빌리티의 힘을 통합해 차세대 기업 생산성 및 비즈니스 모델을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손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KG그룹, 중견 택배기업 KG로지스
무기계약 집배원 1,000명, 내년부
볼보트럭, 물류 패러다임 전환할 핵심
CJ대한통운, 2년 연속 택배서비스
현대상선 유창근 사장, “내년 3분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7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