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해운항만 | 중요기사
상반기 전국 항만물동량, 총 7억 8,916만 톤 기록
컨테이너는 1,346만 6천TEU로 전년 대비 5.1% 증가
이경성 기자 | bluestone@klnews.co.kr   2017년 08월 07일 (월) 13:38:02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2017년 상반기 전국 무역항에서 처리한 항만 물동량이 7억 8,916만 톤(수출입화물 6억 4,700만 톤, 연안화물 1억 4,216만 톤)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7억 5,000만 톤)보다 5.2% 증가했다고 전했다.

해수부에 따르면 부산항과 대산항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3.4%, 9.3% 증가했지만, 포항항과 평택·당진항은 각각 13.1%, 0.9% 감소했다. 품목 중에서는 시멘트가 17.4%, 유연탄은 14.4% 늘어났으나 철재는 12.7% 줄었다.

비컨테이너 화물의 물동량은 5억 4,811만 톤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2.3% 늘어났다. 대산항은 이란산 원유 수입과 석유정제품 수출 물량, 유연탄 수입물량이 증가해 전년 동기 대비 9.3% 증가세를 보였다. 동해·묵호항도 유연탄과 유류의 수입 물량과 국내 주요 항만으로 광석과 시멘트 출하량이 늘면서 지난해보다 6.0% 증가했다. 그러나 포항항은 광석 수입과 철재품 출하가 감소세를 보이면서 -13.2%를, 부산항도 유류제품과 철재수입 물량이 줄어 -3.8%를 기록했다.

품목별로 보면 시멘트와 화공품 물동량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7.5%, 15.6% 증가한 반면에 철재 등은 13.3% 줄어들었다. 시멘트는 국내 주요 시멘트 생산지역인 동해·묵호항과 삼척항의  출하 물량이 늘어나는 등 전년 동기 대비 17.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화공품의 물동량 증가는 국내 주요 석유화학제품 생산지역인 여수, 울산지역의 화공품 수출 물량이 늘어났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해수부는 올해 상반기 컨테이너 처리량은 중국과 미국 등 주요국과 교역량이 전반적으로 증가하면서 전년 동기(1,280만 9,000TEU) 보다 5.1% 늘어난 1,346만 6,000TEU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부산항은 전년 동기 대비 5.0% 증가한 1,010만 6,000TEU를 기록했다. 부산항의 수출입 물량은 중국(12.0%), 미국(11.0%), 캐나다(14.0%), 러시아(29.0%), 베트남(18.0%) 등 주요 국가들의 수출입 물동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두 자릿수 이상 늘어나면서 전년 동기 대비 6.0% 증가한 500만 5,000TEU를 기록했다. 환적화물은 국적선사의 동남아시아 서비스 확대 등으로 2.3% 늘어난 502만TEU를 처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광양항은 전년 동기 대비 7.7% 감소한 107만7,000TEU를, 인천항은 17.9% 증가한 146만TEU를 처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수부는 컨테이너 물동량 수치는 외국선사인 머스크사가 랜섬웨어 공격으로 전산시스템에 문제가 발생함에 따라 6월은 화물반출입을 기준으로 정리한 통계이며, 약 6만TEU가 반영되지 않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미반영 분을 더하면 약 1,352만 7,000TEU, 부산항 물동량은 1,016만 7,000TEU로 전년 대비 각각 5.6% 증가한 것으로 추정된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경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CJ대한통운, 택배시장 과점 코앞으로
택배, 조만간 사람 없는 비대면 서비
PART 5. 택배요금, 최저요율제
부산항 환적화물 운송거부, ‘미풍’에
문재인 정부100대 국정과제,물류산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7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