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책
우정사업본부, ‘2011년도 신규 정보화사업 투자’ 계획 공개
이경성 기자 | bluestone@klnews.co.kr   2011년 01월 12일 (수) 14:06:31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남궁 민)가 12일 총 31개 사업 1,755억 원 규모의 ‘2011년도 우정정보화관련 신규사업 투자계획’을 공개했다.

발주 액이 지난해(873억 원) 보다 2배 이상 늘었고, 100억 원 이상 사업도 6개나 추진돼 공공 IT시장에 단비가 될 전망이다.

이달 초 올해 정보화추진계획을 확정했던 우정사업본부는 이날 우정사업정보센터(광진구 자양동 소재)에서 국내외 IT사업자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1년도 신규 사업에 대한 투자설명회를 가졌다. 우정사업본부가 공개한 사업부문은 망분리 가상화, 우체국금융 창구이미지시스템, 모바일 통합플랫폼 구축 등 총 31개 사업이다.

분야별 세부투자규모는 HW/SW구매 분야가 20개 사업에 733억 원, 정보시스템 구축 등 연구개발 분야가 4개 사업에 10억 원, 시스템과 SW 유지보수가 7개 사업에 1,012억 원 등이다.

특히 우체국금융 아웃소싱 전담사업자 선정 등 100억 원 이상의 대형발주가 6개나 되는데다, 총 발주 액이 지난해 873억 원 보다 2배 이상 늘어난 1,755억 원에 달해 침체에 빠져있는 IT시장에 호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우정사업본부는 기술 중심의 사업자 선정·평가와 중소기업 제품 구매 확대, 중소 IT기업 참여 우대 등 상생경제를 바탕으로 공정하게 사업자를 선정할 방침이다.

남궁 민 본부장은 “우정사업본부는 공공IT 선도기관으로서 IT사업 전 과정에 불합리한 제도와 관행을 적극적으로 개선해왔다”면서 “올해에도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해 공정사회 구현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정사업본부는 2006년부터 정부·공공기관 중 유일하게 매년 초 연간 발주예정사업에 대한 사업정보를 사전 공개하는 ‘투자사업 설명회’를 개최해오고 있다. 이와 함께 중소IT기업 대상 우수 신기술·신제품 설명회와 CEO 간담회 등도 매년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경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9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